Dandelion Paperweight

 58,000

실제 민들레가 담긴 문진입니다.

좋은 환경에서 자라고 있는 큼지막한 민들레를 수작업으로 제작한 문진입니다. 민들레의 사랑스러운 의미와 아름다운 미감으로 공간 한 켠에 좋은 기분을 북돋아주고, 선물로도 적합합니다. 민들레 Dandelion의 단어는 15세기에 처음으로 명명되었습니다. 처음에는 들쭉날쭉한 모양의 잎을 가리켜 ‘사자의 이빨’이라는 의미의 중세 라틴어 ‘Dens Lionis’에서 파생되었다가, 프랑스어인 ‘Dent-de-Lion’으로 변한 다음, 마침내 중세 영문인 ‘Dandelion’이 되었습니다. 빅토리아 시대까지 민들레는 잡초에 불과했습니다. 그러나 중세시대에 접어들며 농민들은 민들레를 삶의 도전을 통해 싸우고 반대편에서 승리하는 상징으로 생각하기 시작했습니다. 이 마음은 동그란 씨앗을 불어서 누군가에게 하나의 소망을 줄 것이라는 오랜 민속 신념으로 자리 잡으며, 오늘날까지 민들레는 행복과 마음의 치유, 꿈과 소원, 모든 도전과 어려움을 극복하는 심상의 상징주의가 되었습니다. 표면에는 UV필터가 입혀져 퇴색을 방지합니다.

— 실제 민들레를 이용하여 제작되었기 때문에 저마다 모양이 상이하며, 기포가 있을 수 있습니다.


  • 세부정보

    브랜드 : Aker / 에이커
    소재 : Polyester resin, Dandelion / 레진, 민들레
    제조국 : Korea / 한국
    사이즈 : ∅ 65mm, 178g


  • 배송정보

    배송비는 기본 3,000원이며, 7만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됩니다.
    제주 및 도서산간 지역의 경우 6,000원의 배송비가 부가됩니다.
    배송기간은 결제완료 후 기본 1-2일이 소요되며, 입고지연시 2-5일이 소요됩니다.
    르시뜨피존은 로젠택배를 이용하고 있습니다. 로젠택배 배송조회


  • 교환 및 반품

    교환 및 반품의 승인은 상품수령일로부터 7일 이내에 가능합니다.
    교환 및 반품은 동일 상품과 동일 색상만 가능합니다.
    상품에 사용감이 있거나 인위적인 훼손의 흔적이 있을 경우 교환 및 반품이 불가합니다.
    상품의 포장, 택이 제거된 경우 교환 및 반품이 불가합니다.
    단순 변심으로 인한 교환, 반품은 왕복 배송비 6,000원을 부담하셔야 합니다.

재입고 알림 신청

해당 상품이 재입고되면 SNS를 발송드립니다.
상품 입고시 단순 입고 안내를 드리는 것이며, 선예약이 아닙니다.

상품명 : Dandelion Paperweight